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번 설 연휴에 오로라빌리지에 한국인이 일본인 보다 많았다고 합니다. 평소에는 일본인이 훨씬 많은데 말이죠. 


설 연휴는 그나마 직장인들이 겨울에 눈치 안보고 휴가를 쓸 수 있는 기간이고, 또한 시댁 스트레스나 결혼 스트레스를 피할 수 있다는 부수적인 장점이 있습니다. 게다가 달이 없는 기간이라 오로라를 보기에 최적의 기간이지요. 


언제쯤 한국도 눈치보지 않고 휴가 갈 수 있는 나라가 될까요.





여행팀과 같이 가면 심적 부담감이 꽤 있습니다. 오로라 제대로 못보고 오면 어쩌나 하는...


캐나다 관광청의 공식 통계로도 3일 이상 있으면 95%, 4일 이상 있으면 98%가 오로라를 보고 옵니다. 문제는 100명 중 두 명은 못 보고 올 수도 있다는 것이지요. 요즘은 전 지구적으로 이상 기후 현상이 많아서 그 날씨 좋은 옐로나이프에서도 며칠 연속 흐리고 눈 오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가능하면 기간을 넉넉하게 가는 것이 좋습니다.


98%가 오로라를 본다고해도 날마다 같은 오로라가 아닙니다. 그저 희뿌옇기만 한 오로라도 있고, 총천연색이 폭풍처럼 휘몰아치며 그림자가 생길 정도로 밝아지는 오로라도 있습니다. 환상적인 오로라를 볼 확률은 그만큼 낮습니다. 


70점 짜리 오로라 4일 보는 것보다 90점 짜리 하루 보는 것이 훨씬 좋습니다. 전에 2012년 겨울팀이었던가 4일 내내 보긴 했는데, 희미한 것만 봐서 영 재미 없었던 적도 있었는데, 이번에는 첫 날 하루 흐리고 이후 4일 연속 오로라 댄싱 이상을 보고, 핑크빛이 터지는 것도 하루 봤네요. 이렇게 분위기가 좋으면 참으로 다행입니다.

(페이스북에 보면 다른 분이 스마트폰으로 촬영한 것도 공유되어 있습니다. 워낙 밝아서 삼각대 없이 그냥 찰칵 찍었는데 그럭저럭 촬영되었어요.)


2015. 2월.


특히 이번 겨울은 오로라 11년 극대기 끝에 분위기가 아주 좋습니다. 아래 링크에서 오로라빌리지에서 날마다 올리는 오로라 현황을 보시면 최고치인 레벨5가 거의 연속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작년, 제작년과 비교해보면 확연히 좋은 상황입니다. 오로라를 보러 갈 예정이라면 요즘 시기가 참 좋습니다.


http://www.aurora-tour.com/aurora_info/Aurora_infomation14.html





ps)

캐나다서 오는 길에 비즈니스석으로 업그레이드되었네요.

강연할 때 원하는 것을 하고 살고 싶다면 욕심을 버리라고. 만약 천체사진을 하겠다면, 세계에서 가장 유명해지더라도 평생 비즈니스석 타고 다닐 일이 없을 거라고 했는데, 어쩌다 아닌 날도 있더라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권오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궁금 2015.02.23 2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3/25 작가님과 함게하는 여행에 동행할까 고민하고 있습니다.

    관측을 예상하실수는 없겠지만..
    경험으로 미루어봤을때 1,2월에 비해 오로라 관측이 힘들까 궁금하네요..

    마음은 이번시즌에 당장 보고싶은데,
    관측이 더 힘들다고 한다면 기다렸다가 다음시즌을 기약할까 합니다..
    바쁘시겠지만 답변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권오철 2015.02.24 0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확률적으로는 같습니다만, 실제로는 어떻게 나올지 알 수가 없지요.
      못보고 오는 2%가 될 수도 있고, 나흘 내내 빵빵 터질 수도 있습니다.
      가봐야 알 수 있지요.

      참고로 저는 이번 3월 말, 그리고 오는 9월초에 다시 갈 예정입니다.

  2. 신병석 2015.02.25 16: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 여행팀에서 유일하게 인증샷을 찍지 않은 신병석입니다. ㅋㅎ

    권작가님과 초롱초롱 별이 빛나는 맑은 하늘아래서 오로라를 보아서 너무 행복했습니다. 나름 찍어본 사진은 astronet.co.kr에 올렸습니다.... 좀 과하게 색감이 떡보정이 되었지만....
    타임랩스는 아주 천천히 만들어봐야겠습니다.

    올해 두번이나 또 나가신다니 부럽기만 합니다..

    앞으로도 멋진 작품 많이 보여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