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Western Australia

 

카리지니 국립공원의 에코 리트리트, 즉 자연친화형 휴양소 위로 펼쳐진 은하수를 담았다. 사람 키만한 개미집이 군데군데 있다. 붉은 헤드랜턴 조명을 써서 촬영.

 

 

한겨레신문 별 헤는 밤

http://star.hani.co.kr

Posted by 권오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