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탐사 로봇 큐리오시티(Curiosity)와 사대강 삽질

2012. 8. 11. 14:28별별 이야기

화성 탐사 로봇 큐리오시티(Curiosity)가 지난 8월 6일 화성에 무사히 착륙했다. 우선 아래 기사를 보자.


큐리오시티의 성공적인 화성 착륙으로 우주 프로젝트의 고용 창출효과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웹스터 NASA 대변인은 7일 “현재 큐리오시티 프로젝트에 직·간접적으로 종사하고 있는 인력 규모는 약 700명이지만 지금까지 8년간 계획이 진행되면서 약 7000명의 고용 창출 효과를 냈다”고 밝혔다.

큐리오시티 프로젝트에 투입된 예산 규모는 총 25억달러(약 2조8200억원)다. NASA의 연구개발진과 전문인력들뿐만 아니라 계약을 체결한 항공우주·방위산업체들에도 고용효과가 미친다. 웹스터 대변인은 “사람들은 화성 탐사계획에 얼마가 쓰였는지 궁금해하지만 그 돈은 화성이 아닌 지구에서 쓰였다”고 강조했다. 큐리오시티 프로젝트의 예산은 탐사가 이어지는 2년 동안 계속 쓰이게 된다.


한국경제신문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2081003481


이 프로젝트에 투입된 돈이 25억달러(약 2조 8200억원)이란다. 어떤 나라는 그 열 배의 돈을 들여서 강에다 삽질을 해서 수돗물도 마음 놓고 못 먹게 되었다. 




  • 프로필사진
    FUniverse2012.10.17 00:53

    8년 전 화성에 도착했던 로버인 오퍼튜니티가 아직도 작동하고 사진을 보내오고 있더군요.
    만든 사람들도 이렇게 오랫동안 작동할지는 몰랐다네요.
    큐리오시티도 그만큼 오래 작동했으면 좋겠네요.

    우연히 들렀다가 너무나 환상적인 천체사진들 보며 감동받고 갑니다. ^^

1 2 3 4 5 6 7 ··· 26